병원소식

간호부
  • 간호부소개
  • 교육
  • QI활동
  • 갤러리
  • 커뮤니티
  • 병원소개
Home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소식

병원소식

운동 중 심정지 시민…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한 병원직원

관리자 홈페이지 이메일

시민–119-병원, ‘생존사슬(chain of survival)’ 골든타임 지켜

안동병원 직원 김준영, 남선화씨

운동 중 의식을 잃은 시민이 병원직원과 119 대원의 신속한 심폐소생술 및 응급처치 덕분에 생명을 구했다. 지난 4일 저녁 배드민턴 동

호회에서 운동을 하던 김모씨(남.49세)가 휴식을 취하던 중 의식을 잃었다. 같은 동호회에서 운동을 하던 김준영씨는 이를 발견하고 즉

시 응급처치를 시행했다. 안동병원 직원인 김씨는 응급구조사 자격을 갖고 있고 병원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정기적으로 이수했기에

침착하게 119에 신고해 줄 것을 요청하고 흉부압박을 시행했다. 10여분동안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는 동안 동호회원인 남선화씨는 환

자를 턱을 들고 혀가 말려 들어가지 않도록 기도를 확보했다. 남씨 역시 안동병원 직원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정기적으로 이수했다.

이후 도착한 119대원이 심장제세동기를 시행하여 환자의 맥박이 돌아와 병원으로 긴급 이송했다. 안동병원 경북권역응급의료센터로

이송된 환자는 심근경색증 진단을 받고 즉시 응급심혈관중재시술을 받았다.

김건영 안동병원 병원장(심장내과 전문의)은 “환자는 심장으로 가는 좌우 큰 혈관이 막힌 상태로 심폐소생술 등 초기 응급처치가 없었

으면 사망할 가능성이 매우 높았으며, 다행히 일찍 발견하고 초기 응급처치와 심장제세동이 시행되고 신속하게 병원에서 전문치료를

받을 수 있어서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환자는 응급심혈관조영술로 좌전하행지 및 우측관상동맥에 2개의 스텐트 시술을 받

고 현재 심뇌중환자실에서 경과 관찰 및 회복 중에 있다. 김연우 경북권역응급의료센터장(응급의학과 전문의)은 “심정지 환자의 소생

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생존사슬(chain of survival)’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심정지 환자의 생존사슬은 조기발견- 신속한 신고-신속한 심폐소생술-신속한 심장충격(제세동)-효과적인 전문소생술과 통합치료 등 5

단계로 각 단계별로 시민과 119, 병원의료진의 역할수행이 제대로 맞아떨어져야 한다.

<추가자료>

안동병원 직원 김준영씨(41세),

– 응급구조사 . 2002년부터 18년째 안동병원에서 근무

 

안동병원 직원 남선화씨(36세)

- 간호조무사 . 2013년부터 7년째 안동병원에서 근무

배드민턴 동호회에서 운동을 오랫동안 해 왔는데 신입회원 한분이 운동 후 휴식 중에 갑자기 의식을 잃고 의자에서 비스듬히 쓰러지듯

이 앉아 있는 것을 발견해 의식을 확인해 보니 반응이 없음. 즉시 경동맥을 확인 하니 맥이 잡히지 않아 바로 눕힌 다음 심폐소생술을

시행.. 응급구조사 2급 자격을 갖추었고 평소 병원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정기적으로 이수했기에 침착하게 주변분에게 119에 신고해

줄 것을 요청하고 흉부압박을 시행. 10여분동안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는 동안 직장동료인 남선화씨는 환자를 턱을 들고 혀가 말려들어

가지 않도록 기도를 확보함. 이후 도착한 119대원이 심장제세동기를 시행하여 환자의 맥박이 희미하게 돌아와 안동병원으로 긴급이송.

 

<경과요약 : 환자 – 김*준(남.49.안동시)>

 

6월4일 저녁 성희여고 체육관에서 배드민턴 동호회 운동 후 휴식 중이던 김모씨(남.49) 갑자기 쓰러짐

동호회 회원 김준영씨가 우연하게 발견해 즉시 심폐소생술 10여분간 시행. 동호회 회원 남선화씨는 환자의 기도를 확보

119 도착후 119대원이 심장제세동 등 응급처치 하여 환자의 맥박이 다소 돌아옴.

즉시 119 앰블런스로 안동병원 경북권역응급의료센터 이송 20시35분 병원도착 후 신속한 응급검사 후 급성심근경색증 진단

21시00분 응급심혈관중재시술 시행 주치의 김건영 병원장(심장내과 전문의) 주치의 김건영 병원장(심장내과 전문의)은 응급심혈관

조영술로 좌전하행지 및 우측관상동맥에 2개의 스텐트를 삽입하고 환자는 심뇌중환자실에서 경과 관찰 및 회복중입니다.

환자는 심장으로 가는 좌우 큰 혈관이 막힌 상태로 심폐소생술 등 초기 응급처치가 없었으면 사망할 가능성이 매우 높았으며 다행히 일

찍 발견하고 심폐소생술이 제대로 시행했고, 신속하게 병원으로 이송되어 환자는 생명을 구할 수 있었음.

(36743) 경상북도 안동시 앙실로 11(수상동) / 대표전화 : 054-840-1004/ 팩스 : 054-840-1519
Copyright (c) since 1981 안동병원. All rights reserved.